top of page
logo02-1.png

불가리, 제 1회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를 후원하다

9월 6일부터 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프리즈 서울이 또 한 번 개최된다.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불가리는 올해 신설된 제1회 프리즈 서울(FRIEZE SEOUL) 아티스트 어워드의 공식 스폰서이자 파트너로 프리즈 서울과 함께 한다.


불가리가 후원하는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는 프리즈 서울이 기획한 특별 큐레이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프리즈 서울에서 신진 예술가들의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제공한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는 떠오르는 국내 작가 우한나의 <The Great Ballroom>이 발탁되었다. 우한나 작가의 새로운 작품 시리즈 «Milk and Honey»(2023-현재)의 연장선에 있는 대규모 설치작품으로 여성의 가슴을 연상시키는 형태의 패브릭을 늘어놓으며 무도회장의 커튼 혹은 공중에서 날개를 펼친 박쥐의 모습을 나타내는 점이 특징이다. 또한 피부가 노화 하는 것처럼 인간의 신체가 역동적인 변화를 겪듯, 작품의 형태 또한 중력의 힘과 패브릭 소재의 유연한 성질이 상호작용하며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변화하는 모습도 감상할 수 있다.


불가리, 제1회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를 후원하다
제1회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를 수상한 작가 우한나. (사진 제공: 불가리)

제1회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는 현대 예술 갤러리 퀸즐랜드 미술관의 현대 아시아 미술 큐레이터 루벤 키한(Reuben Keehan), 프리즈 서울의 헤드라인 파트너이자 아트선재센터의 예술감독 김선정, 독립 큐레이터 고원석, 예술가 겸 이화여자대학교의 교수 문경원, 미술 평론가 앤드루 러세스(Andrew Russeth) 등 주요 예술계 전물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에 의해 선정되었다. 프리즈 서울 아티스트 어워드의 수상자인 작가 우한나의 작품은 이번 프리즈 서울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작품 전시 외에도 작품의 제작 과정과 숨겨진 일화 등에 대해 알아갈 수 있는 프라이빗한 토크 세션도 진행된다.


Editor: Ko Eun Bin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