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ogo02-1.png

IWC 샤프하우젠 14번째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에디션

사회 스포츠 분야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IWC 샤프하우젠은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과 협업해 제작한 새로운 ‘포르투기저 핸드 와인드 모노푸셔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에디션’을 공개했다.


IWC 포르투기저 핸드 와인드 모노푸셔 라우레우스 정면과 백 케이스 모습.



새로운 타임피스는 직경 46mm 사이즈의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 그리고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에디션 고유의 블루 컬러 다이얼과 로듐 도금 핸즈로 제작되었다. 이 시계는 모노푸셔 크로노그래프 기능을 제공하는데, 이 기능은 단 하나의 푸시 버튼으로 크로노그래프 카운터를 조정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시계의 백 케이스에는 IWC가 주관하는 어린이 사생 대회 우승작이 인그레이빙되어 있는데, 우승자는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이 지원하는 지적 장애 어린이와 성인 올림픽 훈련 프로그램의 참가자다.


단 500점만 제작된 포르투기저 핸드 와인드 모노푸셔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에디션은 IWC와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이 함께한 14번째 타임피스이자 모노푸셔 크로노그래프가 탑재된 첫 번째 포르투기저 컬렉션 제품이다.


IWC 샤프하우젠 14번째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에디션
IWC 포르투기저 라우레우스 시계를 찬 리엄 페인.

IWC의 새로운 타임피스는 세계적인 스포츠 엘리트들과 정치, 경제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저명한 인사들과 함께 베를린의 베르티 뮤직홀(Verti Music Hall)에서 진행된 라우레우스 스포츠 재단 어워즈에서 공개되었다. '스포츠 업계의 오스카'라고도 여겨지는 이 시상식은 올해 20주년을 맞이해 더욱 특별했던 시상식이였다. 또한, 영국의 싱어송라이터이자 원 디렉션의 전 멤버인 리엄 페인이 IWC의 새로운 타임피스를 착용하고 시상식을 참여하기도 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