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ogo02-1.png

오리스 프로파일럿 얼티미터

2014년 오리스는 세계 최초로 오토매틱 무브먼트와 기계식 고도계를 하나의 시계 안에 결합시킨 ‘빅 크라운 프로파일럿 얼티타이머’를 출시하며 기술적 혁신을 보여주었다. 그리고 2023 워치스 앤 원더스 제네바에서는 이 혁신적인 시계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프로파일럿 얼티타이머’를 소개했다.


오리스 프로파일럿 얼티미터
프로파일럿 얼티미터

오리스의 컬렉션에 화려하게 복귀한 프로파일럿 얼티타이머는 다이얼에서 시간과 공기압 그리고 고도까지 측정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케이스는 오리스의 기술 개발 파트너인 9T 랩스에서 획기적인 개발과 공정을 통해 생산한 초경량 카본 파이버로 선보였는데, 이는 3D 프린팅의 재료인 PEKK를 함께 엮어 제작한 것이다. 이 같은 소재를 도입함으로써 시계의 두께가 1mm 가량 얇아졌고, 무게도 70g 정도 가벼워졌다. 또한 3D 프린팅 기술을 통해 독특한 나무 나이테 문양을 연출해냈다.


오리스 프로파일럿 얼티미터
프로파일럿 얼티미터의 백 케이스.

이외에도 차세대 모델에는 성능이 향상된 고도계 모듈을 장착해 기존의 1만 5000ft를 넘어 1만 9700ft까지 고도를 표시한다. 2가지 측정 단위를 이용할 수 있으며, 고도계는 오리스가 특허받은 2포지션 크라운을 통해 활성시키거나 조정할 수 있다.


Editor: Ko Eun Bin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