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ogo02-1.png

1931 알파벳을 활용한 예거 르쿨트르의 인그레이빙 서비스

예거 르쿨트르가 시그니처 레터 ‘1931 알파벳’을 활용한 인그레이빙 서비스를 선보였다.


예거 르쿨트르 리베르소 워치
예거 르쿨트르 리베르소 워치

1931년 탄생한 예거 르쿨트르의 리베르소 워치는 다이얼이 회전하여 드러나는 케이스백에 또 다른 디자인의 다이얼 혹은 자신만의 의미 있는 문구나 그림을 담을 수 있는 메종의 아이코닉한 컬렉션이다.


예거 르쿨트르의 시그니처 '1931 알파벳'.



예거 르쿨트르는 새롭게 탄생한 1931 알파벳을 리베르소에 맞춤 인그레이빙 할 수 있도록 선보이면서 그 특별함을 더했다. 1931 알파벳은 메종이 아티스트와의 협업하는 프로젝트인 ‘Made of Makers’ 일환으로 뉴욕의 저명한 레터링 아티스트 알렉스 트로슈와의 협업으로 탄생했다. 새로운 시그니처 1931 알파벳은 창의성, 정밀함, 전문성이라는 메종의 가치를 구현하며 리베르소의 기원인 아르데코에서 영감을 받은 현대적인 스타일의 레터이다.


예거 르쿨트르 인그레이빙 서비스
아티스트 알렉스 트로슈와.

예거 르쿨트르의 새로운 ‘1931 알파벳’을 활용한 인그레이빙 서비스는 공식 부티크와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홈페이지에서는 예상 금액 및 인그레이빙 된 워치의 프리뷰를 확인할 수 있다.


Editor: Lee Eun Kyong

Comments


bottom of page